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김준희, 쇼핑몰 기부 강요 논란에 "금액 환불…생각 짧았다" 사과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0-12-15 08:12 송고 | 2020-12-15 10:06 최종수정
김준희 인스타그램 © 뉴스1

방송인 김준희가 자신의 쇼핑몰에서 진행한 기부 캠페인으로 불거진 '기부 강요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김준희는 지난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전에 올린 기부 캠페인 글은 삭제했다"라며 "제가 생각이 짧았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좋은 일에 함께 하고픈 마음이었는데 그것을 알리는 것에 미흡했고 경솔했다"며 "앞으로 조금더 신중하게 생각하고 행동하겠다"고 적었다. 

또 김준희는 "저의 부탁이 강요로 들리셨거나 불쾌 하셨다면 정말 죄송하다"면서 "조용히 참여해주셨던 분들께도 감사드린다, 기부해주신 금액은 모두 환불해드리고 꼭 필요한 곳에 저희가 대신 기부하겠다, 마음 나눠주셔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준희는 자신이 운영 중인 쇼핑몰에서 특정 물품 구매시 1000원 기부를 옵션으로 추가할 수 있는 옵션난을 따로 개설한 기부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왜 기부를 강요하냐며 기부 강요 논란을 제기했다.

한편 김준희는 지난 5월 비연예인 사업가와 결혼식을 올렸다. 소속사에 따르면 김준희의 신랑은 현재 김준희와 함께 쇼핑몰을 함께 운영하고 있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