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부산ㆍ경남

부산 아파트 화재…8세 손자 데리고 대피하던 60대 숨져

(부산=뉴스1) 박세진 기자 | 2020-11-26 06:57 송고
화재 현장.(부산경찰청 제공) /© 뉴스1

26일 오전 0시6분께 부산 부산진구 양정동 한 아파트 12층에서 불이 나 대피하던 60대 1명이 숨지는 사고가 났다.

경찰에 따르면 43층 주민 A씨(68·남)는 손자 B군(8)과 함께 비상계단으로 대피하던 중 쓰러져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A씨는 불이 나자 40층 딸의 집으로 내려갔다가 41층 대피공간으로 이동하던 중 쓰러졌으며 정확한 사인은 조사 중이다.

불은 12층 세대 김치냉장고 전기콘센트에서 전기합선으로 인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

화재 발생 30여분 만에 119소방대원에 의해 진화됐으나 300여만원의 재산피해가 났고 같은 동 주민 300여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경찰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화재 현장에 접근하고 있는 소방대원.(부산경찰청 제공) /© 뉴스1



sjpark@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