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스포츠 > 해외야구

류현진, 2020시즌 2승 도전…마이애미 우타자만 8명 배치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2020-08-12 07:19 송고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 © AFP=뉴스1

마이애미 말린스가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을 맞아 우타자를 대거 선발 라인업에 투입했다.

류현진은 12일 오전 7시37분(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팔로의 샬렌필드에서 열리는 2020 메이저리그 마이애미와의 홈 경기에 선발 등판한다.

경기를 앞두고 공개된 마이애미의 선발 라인업에 좌타자는 단 1명이었다. 선두타자로 나설 조나단 빌라르가 스위치 타자인 것을 감안하면 사실상 우타자 8명을 상대해야 한다.

류현진은 올해 좌타자(피안타율 0.222)보다 우타자(피안타율 0.261)에게 상대적으로 약했다.

마이애미는 빌라르(유격수)-존 베르티(2루수)-헤수스 아귈라(지명타자)-코리 디커슨(좌익수)-브라이언 앤더슨(3루수)-프란시스코 서벨리(포수)-루이스 브린슨(우익수)-로간 포사이드(1루수)-몬테 해리슨(중견수) 순으로 라인업을 짰다. 선발 투수는 엘리저 에르난데스다.

이에 토론토는 캐번 비지오(2루수)-보 비셋(유격수)-트레비스 쇼(3루수)-테오스카 에르난데스(우익수)-루어데스 구리엘(좌익수)-블라디미르 게레로(1루수)-랜달 그리척(중견수)-조 패닉(지명타자)-대니 잰슨(포수) 순으로 마이애미에 맞선다.


yjra@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