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금융/증권 > 금융일반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임직원 50여명과 화훼농가 복구 지원

(서울=뉴스1) 송상현 기자 | 2020-08-09 09:24 송고

지난 7일, 경기 용인 소재 화훼 농가에서 김광수 회장(왼쪽 2번째) 등 농협금융 임직원 봉사단들이 수해를 입은 농가의 신속한 피해복구를 위해 토사로 오염된 화분 세척 작업을 하고 있다. © 뉴스1

NH농협금융지주는 김광수 회장과 정재영 비상임이사를 비롯한 임직원 봉사단 50여명이 지난 7일 경기 용인시에 위치한 화훼 농가를 방문해 피해복구 지원을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이날 김광수 회장은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로 일손이 필요한 농가를 방문해 파손시설 정비, 화분 나르기, 하우스 환경정비 등에 나섰다. 

김 회장은 “휴가철 집중호우로 농가의 피해가 커서 매우 안타깝다”며 “농협금융 전 임직원이 합심해 집중호우 피해를 극복하는데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금융은 은행, 생명보험, 손해보험, 증권 등 전 자회사와 함께 피해 복구를 위해 금융지원, 일손 돕기 등의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지난 7일, 경기 용인 소재 화훼 농가에서 김광수 회장(왼쪽 2번째) 및 정재영 이사(왼쪽 1번째) 등 농협금융 임직원 봉사단들이 수해를 입은 농가의 신속한 피해복구를 위해 토사 정리 작업을 하고 있다. © 뉴스1






songss@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