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인터뷰

[직격인터뷰] 박봄 측 "성형 NO…편하고 여유있게 지내며 살 조금 올라"

"올해 새 앨범 낼때까지 다시 관리해서 확 달라진 모습 보여 줄 것"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20-06-04 11:09 송고
가수 박봄이 3일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에서 열린 제56회 대종상 영화제 레드카펫에 참석하고 있다. 이날 대종상 영화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으로 개최된다. 2020.6.3/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가수 박봄이 제56회 대종상 영화제에 이전과 달라진 모습으로 등장해 눈길을 끈 가운데, 소속사 측은 살이 조금 찐 것이라며 성형은 아니라고 말했다.

4일 소속사 디네이션 관계자는 뉴스1에 "박봄이 그동안 스트레스를 받아 좀 힘들어했다"라며 "그래서 다음 앨범이 나올 때까지는 편하게 지내자고 이야기를 해, 체력 관리를 하며 여유 있게 지냈더니 살이 좀 올랐다"라고 말했다. 이어 "잠시 휴식을 취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관계자는 "성형을 했다는 말씀을 하시는 분도 있는데 전혀 아니다"라며 "올해 앨범을 준비하고 있는데, 그 전까지는 다시 관리를 해서 확 달라진 모습을 보여주려고 한다"라고 밝혔다. 또한 "박봄의 새로운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박봄은 지난 3일 오후 진행된 제56회 대종상 영화제에 참석, 레드카펫 및 1부 오프닝 무대를 장식했다. 이날 박봄은 이전보다 살이 찐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고,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5년의 공백을 깨고 지난해 솔로로 컴백한 박봄은 '봄', '되돌릴 수 없는 돌아갈 수 없는 돌아갈 곳 없는' 등의 곡을 통해 활발히 활동했다.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