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아내의 맛' 함소원 "코수술 여러 번? 관상 성형했다" 깜짝 고백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2020-03-31 23:26 송고
TV조선 '아내의 맛' 캡처 © 뉴스1
'아내의 맛' 함소원이 관상 성형을 했다고 고백했다.

31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 함소원은 중국 마마와 함께 성형외과를 찾았다. 이를 지켜보던 '아내의 맛' 출연진들은 성형을 주제로 얘기를 나눴다.

이하정은 홍현희로부터 코수술 질문을 받고 "대학교 입학할 때 했다. 몇 십년 전"이라고 솔직히 털어놨다.

이를 지켜보던 함소원은 "사실 고끝을 살짝 내리면 좋겠다"면서 "사실 여기가 돈이거든요"라고 의견을 냈다. 이에 장영란은 "언니는 코 한 세 번 했냐"고 물었고, 함소원 남편 진화는 "다섯 번"이라고 농담을 던졌다.

그러자 함소원은 "저는 정말 관상 성형을 했다"고 깜짝 고백을 했다. 그는 "제가 연구해서 했다. 실제로 돈 많은 사람들을 만나서 그 관상을 연구했다"며 "휜 코가 인생 굴곡이 많다. 그래서 콧대를 바로잡았다"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lll@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