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대구ㆍ경북

[속보]대구 추가 확진 55명 중 45명 '신천지'…총 확진 209명

(대구=뉴스1) 남승렬 기자 | 2020-02-22 17:51 송고
20일 대구 남구 신천지예수교회 다대오지성전 인근 다세대주택에서 남구보건소 관계자들이 방역을 하고 있다. 이 건물의 건물주는 세입자 중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대량으로 발생한 신천지 대구교회 목사가 살고 있어 방역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신천지 교회 목사는 방문을 열어주지 않아 남구보건소 관계자들은 목사가 거주하는 방을 제외한 건물 내부와 건물 외부를 방역했다. 2020.2.20/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2일 오후 4시 기준 질병관리본부 발표.


pdnamsy@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