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커피야 부탁해' 김민영 "드라마 첫 주연, 감회가 새롭다"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18-11-29 11:25 송고 | 2018-11-29 14:03 최종수정
배우 김민영이 2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채널A 새 주말 특별기획 드라마 ‘커피야 부탁해’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커피야 부탁해'는 마법의 커피를 마신 뒤 미녀가 되어 짝사랑을 이루려는 귀뚱녀(귀여운데 뚱뚱한 여자)와, 사랑 따윈 믿지 않는 훈남 웹툰 작가의 아슬아슬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2018.11.29/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김민영이 '커피야 부탁해'로 드라마 첫 주연을 맡은 소감을 전했다. 

김민영은 29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채널A 새 주말드라마 '커피야 부탁해'(극본 서보라 이아연/연출 박수철) 제작발표회에서 "감회가 새롭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누군가의 친구로 있다가 슬비라는 인물을 만나면서 제 이야기를 할 수 있게 됐다. 어떻게 표현하면 진심이 와닿을까 고민했었다"며 "감독님, 배우 분들이 도와주셔서 슬비로서 살아갔던 것 같다. 공감과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고 털어놨다. 

한편 '커피야 부탁해'는 마법의 커피를 마신 뒤 미녀가 되어 짝사랑을 이루려는 평범녀와 사랑 따윈 믿지 않는 훈남 웹툰 작가의 아슬아슬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오는 12월1일 저녁 7시40분 처음 방송된다.


aluemchang@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