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교육

'학생인권 UP'…서울남부교육청 초등생 눈높이 인권교육

오는 12월까지 진행…관내 12개초 2000명 대상

(서울=뉴스1) 김재현 기자 | 2018-09-11 06:00 송고
서울남부교육청 홈페이지 갈무리.© News1

서울시교육청 산하 남부교육지원청은 오는 12월까지 시민사회단체 휴먼서비스복지회와 함께 관내 초등학생 대상 인권교육 '학생인권 업(UP) 스쿨'을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초등학생 눈높이에 맞는 인권교육을 제공해 어린학생들이 인권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갖도록 돕기 위한 교육행사다. 영등포구, 양천구, 구로구, 금천구 등 남부교육지원청 관내 12개 초등학교 2000여명의 학생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번 교육행사에서는 인권의 개념과 역사, 사회적 약자 인권에 대한 이해 교육, 세계인권선언문·유엔아동권리협약 이해 등에 대해 소개한다. 초등학생들이 관련 내용을 좀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다양한 동영상을 곁들일 예정이다.

이일순 남부교육지원청 교육장은 "학생들에게 인권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심어주고 서로를 배려하고 존중하는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역유관기관 및 단체와 함께 다양한 인권교육 관련 사업을 지속 추진해 나아겠다"고 밝혔다.


kjh7@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