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선풍기 하나 없는 방에서

2022/06/29 15:04 송고   

(서울=뉴스1) 신웅수 기자 = 푹푹 찌는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 29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돈의동 쪽방촌에서 한 주민이 텔레비전을 보고 있다. 서울시는 서울역·남대문·영등포 등 주요 쪽방촌 무더위쉼터를 기존 8곳에서 14곳으로 늘리는 등 쪽방촌 주민을 위한 폭염 대책을 가동한다. 2022.6.29/뉴스1 phonalist@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자동차산업] 국내 첫 전기차 경주대회 '포뮬러E 서울'
  • [국방ㆍ외교] "아파치가 떴다"..육군, 최대 규모 항공작전 훈련
  • [축구] 6만 관중 감동시킨 손케 듀오, 서울 한여름 밤 '축구 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