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MB측 "졸속 재판..뇌물 전달 증거 없다"

2020/10/29 11:05 송고   

(서울=뉴스1) 이동해 기자 = 회사 자금을 횡령하고 삼성 등에서 거액의 뇌물을 챙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징역 17년이 확정된 29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서 강훈 변호사가 발언하고 있다. 2020.10.29/뉴스1 eastsea@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종교] "모든 이들 행복하길"…정진석 추기경 선종
  • [영화] 윤여정, 한국 영화계 새 역사 썼다…오스카 여우조연상 수상
  • [사회] 北 최대명절 ‘태양절’ 맞아 평양 곳곳서 축하 행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