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성북경찰서, 불법카메라 간이점검카드 '몰가드' 시연

2020/06/20 14:08 송고   

(서울=뉴스1) 임세영 기자 = 서울 성북경찰서 여성청소년과 한효은 경장이 19일 서울 성북구 내 지하철역 화장실에서 불법 촬영 간이점검카드 '몰가드'를 이용해 카메라 렌즈를 찾아내는 시연을 하고 있다. 성북경찰서는 불법촬영 범죄 예방을 위해 대학교, 병원, 지하철역, 상가 내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에 오는 8월까지 불법카메라 간이점검카드를 비치하고, 3개월간 시범 운영한다. (성북경찰서 제공) 2020.6.20/뉴스1 seiyu@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청와대] 윤석열 대통령, 5·18기념식서 ‘임을 위한 행진곡’ 불렀다
  • [청와대] 제20대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
  • [청와대] 문대통령, 걸어서 마지막 퇴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