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인천공항에 출현한 나토 수송기

2020/03/27 16:05 송고   

(인천공항=뉴스1) 정진욱 기자 = 한국에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을 요청했던 루마니아가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NATO) 소속 수송기를 동원해 한국산 진단키트 수송에 나섰다. 27일 인천국제공항에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NATO)의 C-17 글로브마스터 수송기가 한국산 방호복과 코로나19 진단키트를 싣기 위해 착륙해 있다. 이 수송기는 루마니아 정부가 매입한 한국산 코로나19 진단키트와 방호복 등 물품수송을 위해 이웃나라 헝가리에 요청한 나토소속 군용기이며 지난 25일에도 인천공항에서 방호복 등을 수송했었다.2020.3.27/뉴스1 skitsch@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