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워킹 스루' 진단검사 받는 런던발 무증상 외국인들

2020/03/26 15:50 송고   

(인천공항=뉴스1) 성동훈 기자 = 26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 옥외공간에 설치된 개방형 선별진료소(오픈 워킹스루)에서 영국 런던발 여객기를 타고 입국한 무증상 외국인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고 있다. 인천국제공항 1,2 터미널에 각각 8개씩 설치된 개방형 선별진료소는 유럽발 입국 외국인과 미국발 단기체류 외국인을 대상으로 운영되며, 하루 최대 2천명 정도를 검사할 예정이다. 2020.3.26/뉴스1 zenism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