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검찰 출석한 장충기 전 삼성 미전실 사장

2020/01/20 19:28 송고   

(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 의혹과 관련해 장충기 전 삼성그룹 미래전략실 차장(사장)이 20일 오전 검찰에 출석했다. 이날 오후 장 전 사장이 식사를 마치고 조사를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으로 들어서고 있다. 2020.1.20/뉴스1 juanito@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