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구치소 나서는 김학의

2019/11/22 16:01 송고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뇌물 및 성접대 혐의와 관련한 1심 선고공판에서 무죄를 선고 받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22일 오후 서울 송파구 동부구치소를 나와 귀가하고 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7부(재판장 정계선)는 수억원의 뇌물과 성접대를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1심 선고에서 김 전 차관이 성접대를 받은 사실은 인정했으나, 대부분의 혐의에 대해 증거가 부족하다고 봐 무죄를 선고하거나, 공소시효가 만료돼 처벌할 수 없다고 판단해 최종적으로 무죄를 선고했다. 2019.11.22/뉴스1 kkorazi@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자동차산업] 국내 첫 전기차 경주대회 '포뮬러E 서울'
  • [국방ㆍ외교] "아파치가 떴다"..육군, 최대 규모 항공작전 훈련
  • [축구] 6만 관중 감동시킨 손케 듀오, 서울 한여름 밤 '축구 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