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나는 솔로' 광수 "멋지게 나가고 싶어"…영숙 체념

'나는 솔로' 31일 방송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2023-05-31 23:18 송고
ENA·SBS플러스 '나는 솔로' 캡처
ENA·SBS플러스 '나는 솔로' 캡처
'나는 솔로' 광수가 영숙에게 속마음을 털어놨다.

31일 오후 방송된 ENA·SBS Plus 예능 프로그램 '나는 SOLO <나는 솔로>'에서는 최종 선택을 앞둔 '골드미스&미스터 특집' 14기의 이야기가 이어졌다.

광수가 경수와 데이트를 끝낸 영숙을 불러냈다. 영숙은 확실한 마음을 궁금해하는 광수에게 "경수, 상철이 정리는 안 됐지만, 광수의 여지는 없을 것 같은"이라고 조심스럽게 고백했다.

영숙의 거절에 광수는 "이것조차 남자들한테 이미 얘기했었다, 영숙이 설사 경수나 상철이 아니어도 나나 광수한테는 가지 않을 사람이라고 예측했다"라고 말하며 분위기를 유쾌하게 만들었다. 이어 광수는 영숙이 자신에게 오지 않을 걸 알면서도 방한 부츠를 선물한 이유에 대해 "내가 할 수 있는 선에선 해주고 아름답고 멋지게 나가고 싶어서"라고 고백했다.

부츠를 신어준 것만으로도 만족했다는 광수의 말에 영숙은 "멋진 사람이다, 멋지고 무서운 사람이다"라고 감동했다.

한편 ENA·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는 결혼을 간절히 원하는 솔로 남녀들이 모여 사랑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극사실주의 데이팅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