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정주리 아들, 손호영 급소 가격…정주리 "오빠 장가가야 돼" 절규

'신랑수업' 30일 방송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22-11-29 10:42 송고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
god 손호영이 코미디언 정주리의 네 아들과 '역대급 육아데이'를 보낸다.

30일 오후 방송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42회에서는 '아들 넷 맘' 정주리를 만나 리얼 육아 수업을 받은 손호영의 파란만장 '육아 데이'가 펼쳐진다.

이날 손호영은 "자신은 있는데 무섭다"며 떨리는 마음으로 정주리의 집을 찾아간다. 정주리의 아들들은 초인종이 울리자마자 달려 나가, 손호영에게 "못생겼다"라고 공격을 퍼붓는다. 이에 손호영은 시작부터 당황하지만, 곧장 아이들과 '몸 놀이'에 돌입한다.

이윽고 손호영은 자신에게 주렁주렁 매달린 아이들과 레슬링을 시작한다. 하지만 이때, 4세인 셋째 아들이 손호영의 급소를 가격해 모두를 충격에 빠트린다. 이를 목격한 정주리는 "안 돼! 우리 오빠 장가 가야 돼"라며 절규하고, 손호영은 지친 기색을 애써 감추며 "오늘 불면증이 치료될 것 같다"고 말한다. 

이후에도 손호영은 아이들에게 직접 요리를 해주는가 하면, 6개월 아기인 막내아들의 분유도 먹여주는 등 정주리의 손과 발이 돼준다. 나아가 손호영은 막내아들 목욕 시키기에도 도전한다. 여기서 그는 "20년 전에 재민이를 씻겨 봤다, 그 재민이가 지금은 24세"라며 과거 'god의 육아일기' 당시를 언급해 모두의 귀를 쫑긋하게 만든다.
과연 20년 후 '호영이의 육아일기'는 어떤 모습일지, 이날의 육아수업 현장에 뜨거운 관심이 쏠린다. 30일 오후 9시20분 방송.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