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하니♥양재웅, 양측 열애 인정 "좋은 감정"…'럽스타그램'도 화제(종합)

10세차 극복한 가수·의사 커플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22-06-29 23:32 송고 | 2022-06-30 09:55 최종수정
하니 양재웅© 뉴스1 DB

걸그룹 EXID 출신 하니(30)가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양재웅(40)과 열애 중이다. 두 사람의 소속사 양측은 이를 인정하며 따뜻한 관심을 당부했다.

하니의 소속사 써브라임 측은 29일 "본사 소속 아티스트 하니의 열애설에 대한 공식 입장을 전달드린다, 언론 보도를 통해 알려진 바와 같이 하니 씨와 양재웅 씨가 좋은 만남을 갖고 있다"면서 "따뜻한 시선으로 바라봐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양재웅의 소속사 미스틱 스토리 측도 이날 "보도된 내용과 같이 양재웅씨는 하니씨와 좋은 감정으로 만남을 갖고 있다, 앞으로도 좋은 만남을 이어갈 수 있도록 따뜻한 관심으로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하니, 양재웅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10세의 나이 차를 극복한 두 사람은 이날부터 공개 열애를 시작하게 됐다. 열애 공개 후 올해 1월1일 한라산 등반을 다녀온 사진을 두 사람이 각자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렸던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됐다. 누리꾼들은 이를 '럽스타그램'으로 추정하고 있다.

당시 하니는 눈 덮인 한라산 사진과 함께 "2022를 선물받으신 모든 분들, 축하해요"라는 글을 올렸다. 양재웅 역시 설산의 배경으로 찍은 자신의 사진을 올리며 "처음으로 내 의지로 떠난 산행, 2022년 1월1일 40이 넘어서야 처음 가 본 한라산 위쪽의 눈덮인 풍경은 외국 같다를 넘어 지구라는 생각이 들지 않는다"라고 감흥을 밝혔다.

한편 2012년 EXID로 데뷔한 하니는 귀여운 외모와 밝은 성품으로 큰 인기를 끈 멤버다. 지난 2021년 개봉한 영화 '어른들은 몰라요'의 주연으로 스크린(영화)에도 데뷔해 연기자와 가수를 겸업하고 있다.

양재웅은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로 역시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겸 방송인인 양재진의 동생이다. 부천에 위치한 한 병원의 대표원장이기도 한 그는 형 양재진과 함께 유튜브 및 방송에서 활발하게 활약하고 있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