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전국노래자랑' 설운도·이호섭, 故 송해 회상 중 '눈물'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22-06-12 12:54 송고
KBS 1TV '전국노래자랑'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설운도와 이호섭이 고(故) 송해를 떠올리다가 눈물을 보였다.

12일 낮 방송된 KBS 1TV '전국노래자랑'에서 설운도는 고 송해를 추억하며 '유랑청춘'을 추모곡으로 불렀다.

이날 설운도는 반주에 맞춰 노래를 시작했지만 울컥한 감정에 한동안 노래를 잇지 못하고 눈시울을 붉혔다. 이후 송해를 추억하며 '유랑청춘'을 불러 마음을 울렸다.

이호섭 역시 송해와 '전국노래자랑'을 다니던 중 고인과 얽힌 추억담을 이야기하며 눈물을 흘려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현역 최고령 방송인으로 사랑 받은 송해는 지난 8일 오전 서울 강남구 도곡동 자택에서 세상을 떠났다. 향년 95세. 장례는 코미디언협회장(희극인장)으로 3일 동안 치러졌으며, 고인의 유해는 아내가 잠들어 있는 대구 달성군 옥포리 송해공원에 안치됐다.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