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현빈-손예진, 美 신혼여행 중 NBA 경기 관람…뉴욕 식당서도 목격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22-04-27 17:40 송고 | 2022-04-28 09:57 최종수정
엠에스팀 엔터테인먼트 제공 © 뉴스1

신혼 여행 중인 손예진 현빈 커플이 미국 브루클린에서 미국프로농구(NBA) 경기를 관람했다.

지난 26일(현지시간) 사회적관계망서비스(SNS) 계정 등에 따르면 손예진과 현빈은 같은 날 미국 뉴욕주 브루클린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열린 브루클린 네츠 대 보스턴 셀틱스의 2021-22 NBA 동부 콘퍼런스 플레이오프 1라운드 4차전 경기를 함께 관전했다.

한 누리꾼은 "어제 경기를 봤는데 현빈과 손예진이 코트사이드에 앉아 있었다, 부럽다"고 두 사람의 목격담을 올렸다. 또 다른 누리꾼 역시 경기를 보고 있는 두 사람의 사진을 올리며 "내일 돌아간다는 소식을 들었다, 조심히 돌아가길 바란다"고 바람을 알렸다.

다국적 누리꾼들이 사용하는 SNS 계정에는 미국 뉴욕의 식당에서 목격된 현빈 손예진 커플의 모습이나, 함께 길을 걷는 두 사람을 찍은 사진이 여러 장 올라왔다.

손예진, 현빈은 가족과 친척, 지인 및 연예인 동료들의 축하 속에 지난달 31일 결혼식을 올렸으며 이달 11일 LA 행 비행기에 오르며 미국으로 신혼여행을 떠난 바 있다.

두 사람은 지난 2018년 영화 '협상'에 동반 출연하며 처음 열애설에 휩싸였다. 이어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2019)에 동반 출연 후에도 미국 마트에서의 목격담이 나오는 등 세 번의 열애설이 나왔지만 모두 부인했다. 하지만 양측은 '사랑의 불시착' 종영 이후 사귀게 됐다며, 지난 2021년 1월1일 열애 사실을 공식 발표했다. 이후 1년여 만에 결혼했다.

한편 손예진 현빈은 미국에서 28일 귀국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