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집사부일체' 막내 유수빈 오늘 졸업식…추억 돌아보며 울컥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22-04-10 12:19 송고
SBS 집사부일체 제공© 뉴스1

막내 유수빈이 '집사부일체'를 떠난다.

10일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 이승기 양세형 김동현 유수빈 리정이 카이스트 뇌공학 정재승 교수와 함께 뇌과학으로 인간이 평소 느끼는 감정들을 분석해 본다.

이날 방송에서는 ‘뇌를 연구하는 물리학자’ 정재승 교수와 함께 사부로 출연해 인간이 일상에서 느끼는 여러 감정들을 낱낱이 파헤쳐본다. 멤버들은 뇌과학에서 바라보는 인간의 감정을 배워보는 시간을 가졌다.

정재승은 '화'에 관한 연구를 할 때 실험자를 화나게 하는 데에 어려움이 있다고 밝혔다. 이로 인해 뇌과학이 '화'에 관한 충분한 답을 갖고 있지 않다고 하자 양세형은 "저를 부르세요"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또 사부는 '우리는 태어나서 지금까지 누구에게 가장 많이 화를 냈을까?'라는 질문으로 멤버들의 궁금증을 자극했다. 이어 정재승 사부가 뇌과학적으로 풀이한 '화'에 대한 정의는 현장에 있는 모두의 공감을 자아냈다고 전해진다.

한편 이번 편을 마지막으로 '집사부일체'를 떠나는 배우 유수빈이 졸업식이 진행됐다. 유수빈은 그간 함께했던 멤버들과의 추억을 되돌아보며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10일 저녁 6시30분 방송.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