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브레이브걸스 유정, 산불 피해 구호 위해 1000만원 기부 [공식]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22-03-22 09:16 송고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 뉴스1
브레이브걸스 유정이 21일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조흥식)에 최근 산불이 일어난 경북과 강원 등 피해지역 구호를 위해 1000만원을 기부했다.

유정은 "이번 기부는 제가 아닌 브레이브걸스 공식 팬클럽 피어레스가 한 기부라고 생각한다"라며 "팬분들과 나 모두 피해 지역 주민들의 빠른 일상 회복을 기원한다"라고 직접 메시지를 전했다.

유정이 전달한 기부금은 경북 울진군과 강원 삼척시 등에서 대형 산불로 인해 삶의 터전을 잃고 생계를 위협받고 있는 피해민들을 위한 생필품과 생계비 등을 위해 쓰이게 된다.

한편 유정은 지난 2016년 아이돌 그룹 브레이브걸스에서 싱글 '변했어'로 데뷔했으며, 2017년 발매한 '롤린'이 4년 만에 국내 음원차트에서 1위를 기록하는 등 '역주행' 송이 되면서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브레이브걸스는 이후 '치맛바람', '운전만 해' 등의 곡으로 활동했으며, 지난 14일 신곡 '땡큐'를 발표했다.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