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대전ㆍ충남

충남역사문화연구원 ‘충남민주화운동사’ 발간

해방 후~1990년대 농민·교육·학생운동 등 담아

(대전ㆍ충남=뉴스1) 주향 기자 | 2022-01-06 17:22 송고
충남 민주화운동사 발간 (충남도 제공) © 뉴스1

충남 지역만을 다룬 최초의 민주화운동사 대중서가 발간됐다.

충남역사문화연구원은 2020년부터 2년 동안 진행된 ‘충남 민주화운동사 기록화사업’의 결과물로 충남민주화운동사가 발간됐다고 6일 밝혔다.

충남 민주화운동사 기록화사업은 해방 후부터 1990년대까지 충남의 민주화운동 관련 자료를 수집 정리해 대중서인 충남민주화운동사를 발간, 이를 통해 도민들의 충남 민주화운동에 대한 자부심 고양과 민주주의 정신 계승에 기여하는 것이다.
  
2020년 1차 년도 사업에서는 충남 민주화운동 관련 문헌·구술·사진 자료를 수집했고 2021년 2차년도 사업에서는 수집된 자료를 바탕으로 충남민주화운동사를 펴내게 되었다.

충남민주화운동사는 한국의 민주화운동사에서 충남 민주화운동이 가지는 의미를 살펴보고, 지역 민주화운동 관련 전문가들이 6개 부문(농민운동, 교육운동, 학생운동, 노동운동, 문화예술운동, 환경운동)의 집필을 맡아 각 부문운동의 전개 과정과 특징을 새롭게 밝혀냈다.

충남민주화운동사는 기존 지역 민주화운동사의 서술이 대전 중심으로 되어 있는 것에서 벗어나 충남 각 시군의 민주화운동을 부문별로 세밀하게 분석한 것에서 의의가 있다.

농업이 발달한 충남의 농민운동의 모습을 해방 후부터 1990년대까지 상세하게 살펴봤고, 충남 각 대학 학생운동의 발생 배경과 전개 과정도 새로운 시각에서 고찰한 점도 의의가 있다.

또한, 문화예술운동에서는 기존 타 지역 민주화운동사에서 다루지 않았던 문학가와 문학작품, 미술가와 미술작품의 분석을 통해 충남 문화예술운동의 특징을 밝혀냈다.

아울러 안면도 반핵투쟁을 비롯한 충남의 환경운동을 충남 민주화운동의 주요한 운동으로 부각한 점도 주목할 필요가 있다.

충남민주화운동사는 충남도역사문화연구원 홈페이지에서 원문을 공개하고 있어 연구자와 시민들이 쉽게 자료를 이용할 수 있다.
  
조한필 원장은 “2년간의 충남 민주화운동사 기록화사업을 통해 충남 민주화운동사의 초석을 닦았다고 생각한다”며 “충남민주화운동사를 교재로 한 시민강좌나 충남 민주화운동 관련 학술대회를 추진하고 이를 통해 도민들에게 민주화운동의 중요성을 알리고 민주주의 정신 계승에 기여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juju5440@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