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지석진 "유재석, 방배동서 연상女에게 뺨 맞았다" 연애사 폭로

5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서 공개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21-12-05 12:38 송고 | 2021-12-05 16:38 최종수정
SBS 제공© 뉴스1
지석진이 유재석의 과거를 폭로한다. 

5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는 '찐친' 유재석과 지석진의 과거 연애사 폭로전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음악이 나오는 헤드셋을 끼고 아무것도 들리지 않는 멤버를 앞담화 하는 미션을 진행했다. '찐 우정'을 자랑하는 30년 지기인 지석진은 "(유재석이 과거에) 여자를 만나면 끼를 부렸었다"라며 유재석 앞담화에 시동을 걸었다.

지석진은 "(유재석이) 연상이랑 사귄 적 있다"라고 과거 연애사의 대상까지 언급하며, "(그분에게) 방배동에서 뺨도 맞았었다"라고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유재석의 굴욕적인 연애사를 들은 멤버들은 이승기의 '내 여자라니까'를 부르며 '방배동 따귀남'으로 등극한 유재석 놀리기에 혈안이 됐고 이에 분노한 유재석은 "(지석진이) 방배동에서 무릎 꿇었던 거 들려줘도 돼요?"라며 반격을 가했다.

'방배동 따귀남' 유재석과 '방배동 무릎남' 지석진의 네버 엔딩 찌질 연애사는 무엇일지, 6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공개된다.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