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경제 > 일반동향

노량진수산시장, 종사자 전체 대상 매일 코로나 검사 실시

홍진근 수협중앙회 대표이사 28일 노량진 찾아 긴급 대책회의
매일 음성 확인 시장 종사자만 영업…수산물 소비 절벽 막기 위한 최고수준 조치

(서울=뉴스1) 백승철 기자 | 2021-11-28 17:49 송고
홍진근 수협중앙회 대표이사(가장 오른쪽)가 28일 노량진수산시장에서 코로나19확진자 발생과 관련해 긴급 대책회의를 하고 있다.(수협중앙회 제공)© 뉴스1

수협중앙회는 홍진근 대표이사가 최근 노량진수산시장에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과 관련해 28일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시장종사자 전체를 대상으로 매일 코로나19검사를 실시하는 등 고강도의 선제적 예방조치에 나서기로 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 홍진근 대표이사는 "시장내 감염이 더 이상 확산되지 않고 수산물 소비 절벽을 막을 수 있도록 시장종사자와 수협임직원이 고강도의 대응책을 계속 마련해 나가야된다"고 주문했다.

아울러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확인된 시장 종사자만 영업이 가능하도록 확인할 수 있는 표식(뱃지)을 매일 배부하기로 했다.

홍 대표는 "일반시민들 다수가 이용하는 시장내 감염확산 방지를 위해 코로나19백신 부스터샷을 노량진수산시장 종사자들이 우선적으로 접종할 수 있도록 방역당국의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bsc9@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