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IT/과학 > 통신ㆍ뉴미디어

KT의 AI원팀에 '한진'합류…물류혁신 이끈다

구현모 대표 "AI원팀 생태계 확장과 사업 협력 가속화 기대"

(서울=뉴스1) 박정양 기자 | 2021-10-22 13:00 송고
© 뉴스1

KT의 산∙학∙연 협의체 'AI 원팀(AI One Team)'에 ㈜한진이 합류했다.

KT는 ㈜한진과 '대한민국 인공지능 1등 국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KT 광화문빌딩 East에서 진행된 이번 체결식에는 KT 구현모 대표이사와 AI/DX융합사업부문장 송재호 부사장, ㈜한진 노삼석 사업총괄 대표이사, 미래성장전략 및 마케팅 총괄 조현민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력을 통해 ㈜한진은 AI를 활용한 신물류 서비스와 디지털 트윈 물류 모델을 개발하기로 했다. 아울러 비저빌리티(Visibility) 관제시스템 강화와 탄소 배출 절감을 위해 AI를 적용해 나갈 계획이다. 

㈜한진은 물류산업의 AI 혁신을 위해 초대형 물류 거점인 '대전 스마트 메가 터미널'에 화물을 자동으로 판별하는 AI 솔루션과 분류계획, 설비제어, 운영현황 등이 통합된 기능으로 제공되는 차세대 택배운영 플랫폼을 도입한다.

또 지속적인 택배 수요 증가에 안정적인 대응체계 구축과 근로환경 개선을 위해 전국 각 거점 지역에 택배터미널을 신축∙확장하고 자동화 설비를 도입하는데 향후 5년간 510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지난해 2월 출범한 AI 원팀에는 KT, 현대중공업그룹, 한국과학기술원(KAIST), 한양대학교,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LG전자, LG유플러스, 한국투자증권, 동원그룹, 우리은행 등이 참여하고 있다.

구현모 대표이사는 "물류 분야에서 오랜 사업 경험과 핵심 경쟁력을 갖추고 있는 ㈜한진이 합류하면서 AI원팀의 생태계 확장과 사업 협력이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pjy1@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
    nfif 포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