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최환희, "귀가 저런 사람들" 악플에 "내 귀가 어때서" 쿨한 대처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1-10-17 06:50 송고
최환희(지플랫) 인스타그램 © 뉴스1

배우 고(故) 최진실과 조성민 아들이자 래퍼 최환희(활동명 지플랫)이 악플을 공개했다.

최환희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한 누리꾼이 남긴 댓글을 캡처해 공개했다.

한 누리꾼은 댓글에 "귀가 저런 사람들은 비트를 잘 만드나?"라고 남겼고, 최환희는 "내 귀가 뭐 어때서"라고 쿨하게 대응했다.

최환희(지플랫) 인스타그램 © 뉴스1

한편 최환희는 지난 15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10'에서 2차 미션에 도전했다. 그는 "부모님이 연예인이었으니까 제가 음악한다고 했을 때 마냥 좋게 볼 거라고 생각하진 않았다"며 "부모님의 도움받아서 편하게 음악한다는 그런 얘기들이 나오지 않게끔 제가 얼마나 음악에 진심인지 보여드리고 싶다"고 각오를 전했다.

특히 최환희는 "그리고 가족 얘기 궁금해하는 분들이 많으실 것 같다"며 "'쇼미더머니'에서 그런 얘기 다 끝내고 앞으로 제 음악에서는 그런 게 안 궁금하게끔 여기서 다 정리하고 가겠다"고 말하는가 하면, "그런 편견은 시간이 얼마가 걸리든 무조건 이겨내겠다"고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최환희는 진지하게 무대에 임했고, 안정적인 랩 실력을 보여줬다. 프로듀서 군단 중 코드 쿤스트, 개코 팀만이 유일하게 합격을 줬고 최환희는 2차 미션을 통과했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