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서강준 "디즈니+로 '그리드' 선보이게 돼 영광…굉장히 설렌다"

디즈니+ 쇼케이스, 14일 온라인 진행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21-10-14 15:08 송고 | 2021-10-14 15:11 최종수정
디즈니 플러스 제공 © 뉴스1

디즈니 플러스 오리지널 드라마 '그리드'의 서강준이 '그리드'에 대한 기대감을 밝혔다. 

서강준은 14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디즈니 플러스 APAC 콘텐츠 쇼케이스에서 "디즈니 플리스를 통해서 '그리드'를 선보이게 돼 영광이다, 나도 굉장히 설렌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우리나라 뿐 아니라 해외에서 '그리드'를 봤을 때 뭔가 장르적으로 정서나 어떤 문화적 차이에 크게 영향 받을 것 같지 않아서 기대가 되고 어떤 평가를 해주실지 설레고 기대가 된다,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시영은 '비밀의 숲' 이수연 작가의 작품에 출연해 영광이라며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는 "엄청난 세계관을 갖고 있고 표현할 수 있다면 많은 분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겠다 싶고, 그만큼 찍을 때도 힘들게 머리 아프게 촬영하기도 했고, 저희도 결과물을 굉장히 기댛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처음에 대본 봤을 때 나는 되게 떨리고 설레는 마음으로 봤었다, 그리고 장르를 표현할 수 없는, 작가님의 첫 SF 작품일 수도 있어서 너무나 감동하면서 봤다"고 덧붙였다. 

'그리드'는 위기에서 인류를 구랬던 미스터리한 존재가 어느 날 홀연히 나타나 살인마를 돕게 되고, 그 진실을 관리국 직원과 형사가 집요하게 파헤치는 과정을 다룬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다. 2022년 1분기에 공개 예정이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