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영화

개리, 10세 연하 미모의 아내와 투샷 "화가 모자가 잘 어울리는 여자" [N샷]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21-10-14 07:47 송고
개리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가수 겸 방송인 개리가 10세 연하로 알려진 아내와의 꿀 떨어지는 '투샷'을 공개했다.

개리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화가 모자가 잘 어울리는 여자와 공복에 라떼, 부대낌"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개리는 아내와 벽에 등을 대고 나란히 앉아 커피를 마시고 있다. 베레모를 쓴 아내의 미모가 눈에 띈다.

한편 개리는 지난 2017년 10세 연하 일반인 아내와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그는 지난해부터 아들인 하오 군과 함께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