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팝페라 가수' 이사벨, 오늘 청와대 출신 관료와 결혼 [N디데이]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21-09-26 05:00 송고
㈜빌리버스 © 뉴스1
팝페라 가수 이사벨(본명 조우정)이 결혼한다.

이사벨은 26일 용산 국방컨벤션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9월의 신부'가 된다. 이사벨 부부는 그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식을 미뤄오다 이번에 진행하게 됐다.

이사벨의 신랑은 청와대 출신 관료로 현재는 국방부에서 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과거 이사벨이 청와대에서 초청 공연을 했을 당시 처음 만나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빌리버스 © 뉴스1
한편 팝페라 가수 이사벨은 미국 샌프란시스코 오페라단 프리마돈나로 활약한 경력을 가진 실력파로, MBC '구가의 서' OST '마이 에덴'(My Eden)을 불러 주목받았다. 또한 '공식 석상에서 애국가를 가장 많이 부른 가수'라는 특별한 수식어를 갖고 있다.

이사벨은 결혼식을 마친 뒤 곧바로 신곡 작업에 돌입하며, 이르면 다음 달 말 새로운 곡을 발표할 예정이다.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