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박은빈 용포 거두는 로운, 애틋한 눈맞춤…'연모' 10월11일 첫방송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21-09-16 09:08 송고
KBS 연모 제공 © 뉴스1

'연모' 박은빈과 로운의 사극 로맨스가 펼쳐진다. 

16일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연모'(극본 한희정/연출 송현욱, 이현석/제작 이야기사냥꾼, 몬스터유니온) 측은 왕세자 이휘(박은빈 분)와 정지운(로운 분)의 은밀하고 신비로운 눈맞춤을 담은 커플포스터를 공개했다. 

'연모'는 쌍둥이로 태어나 여아라는 이유만으로 버려졌던 아이가 오라비 세손의 죽음으로 남장을 통해 세자가 되면서 벌어지는 비밀스러운 궁중 로맨스 드라마. 

빛나는 햇살 사이로 조심스레 서로를 감싸 안으며 시선을 나누고 있는 이휘와 정지운. 사람을 믿지 못하는 휘는 지운을 만난 뒤 굳게 닫았던 마음을 열기 시작하며 오랫동안 감춰왔던 제 모습을 되찾고 싶다는 바람을 갖게 된다. 공개된 이미지에서 휘가 왕세자가 아닌 여인으로 지운을 마주한 이유다.

지운이 휘의 용포를 거두는 순간을 포착, 두 사람이 서로를 알게 되고 어떤 강렬한 끌림에 휩싸이게 될지 기대감을 자극한다. 

제작진은 "드라마 전체를 관통하는 아련한 감정이 포스터 촬영장 전체를 감쌌다. 박은빈과 로운이 서로를 바라보기만 해도 연모의 케미가 살아났기 때문이다. 덕분에 심장 박동수를 높이는 텐션 속에서도 느껴지는 두 사람의 애틋한 감정이 이미지에도 고스란히 담겼다"고 전했다.

'연모'는 드라마 '뷰티 인사이드', '또 오해영' 등 로맨스 연출 장인 송현욱 감독이 연출을,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의 한희정 작가가 집필을 맡았다. 오는 10월11일 첫방송.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