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대전ㆍ충남

금강유역환경청, 추석 연휴 환경오염행위 특별단속

(대전=뉴스1) 김종서 기자 | 2021-09-13 06:00 송고
금강유역환경청이 오는 13~26일 추석 연휴 전후 환경오염행위 특별단속을 벌인다. 사진은 금강청사 전경 © 뉴스1

금강유역환경청은 오는 13~26일 추석 연휴 전후 환경오염행위 특별단속을 벌인다고 11일 밝혔다.

연휴 전에는 최근 2년간 환경법 위반사업장 등 환경관리 취약업소 약 950개소에 특별감시계획을 통보, 사업장의 자율적 점검 및 정비를 유도할 계획이다.

대기·폐수·폐기물·유해화학물질 등 환경오염물질배출업소, 공공하·폐수처리시설 등에 대한 현장점검도 병행한다.

다만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사업장 사무실 내 서류점검은 지양하고, 드론 등을 활용한 현장 시설 위주 점검에 집중할 방침이다.

연휴 중에는 환경오염사고 신속한 대응을 위해 24시간 상황실을 운영, 특별감시반을 꾸려 주요 하천 등 오염우심지역에 대한 순찰을 강화할 예정이다.

정종선 금강청장은 “환경오염사고 및 불법오염행위 발견 시 환경신문고로 즉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guse12@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