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음악

타이거JK, 혐오의 시대에 인종차별 반기…신곡 '호심술'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1-07-27 08:53 송고
타이거JK/필굿뮤직 제공 © 뉴스1
래퍼 타이거JK가 혐오의 시대에 아시안의 단결된 힘을 노래한다.

타이거JK는 오는 29일 새 싱글 '호심술(Love Peace)'을 발표한다. 이는 지난해 5월 발표한 '심의에 걸리는 사랑노래' 이후 약 1년2개월 만에 공개되는 신곡이다.

'호심술'은 혐오의 시대에 자신 스스로의 힘을 키우고 지켜나가자는 의미, 더 나아가 아시아인들의 파워를 결집시키자는 메시지를 담은 곡이다. 특히 몸을 보호하기 위한 무술 '호신술'의 의미에 우리 자신을 호랑이의 기개에 빗대어 '호심술(虎心術)'로 정의한 그만의 위트와 깊이 있는 표현력이 돋보인다.

소속사에 따르면 타이거JK는 최근 인종차별 범죄를 접한 지인들의 실제 사연을 토대로 이 곡을 떠올렸다. '호심술'은 동양인들을 향한 일부 삐뚤어진 편견에 대한 분노의 메시지, 혹은 자신을 더욱 사랑하자는 희망의 곡이기도 하다. 여기에 미국의 시민운동가 말콤 엑스, 이순신 등 위인의 명언을 오마주해 곡의 의미를 더했다.

더불어 신곡 가사 일부도 공개했다. 'Peace and Protection' '행진 방향은 앞쪽 Never 뒷걸음' '정신집중 양복차림 어깨 먼지 털어' '무신 이순신의 분신 쌍검에 눈부신 빛에 굴절' 등의 표현은 공감을 준다.

앞서 필굿뮤직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 채널로 티저영상을 공개한 그는 기자회견장과 자연경관을 배경으로 긴장감과 웅장한 스케일을 전달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티저 속 긴 머리를 묶고 수트를 차려입은 타이거JK는 강렬한 카리스마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특히 양동근, 비지, 매니악, 로스 등 동료 아티스트들도 우정 출연해 기대를 모은다.

한편 타이거JK는 신곡을 발표하며 다양한 국내외 활동을 재개할 계획이다.


seung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