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음악

체리블렛 채린, 드라마 '첫번째 열일곱' 캐스팅…고교생 변신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21-06-24 10:01 송고
가수 체리블렛(Cherry Bullet) 채린© News1

걸그룹 체리블렛 채린이 새 드라마 ‘첫번째 열일곱’에 캐스팅 됐다.

채린은 오는 7월7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웹드라마 ‘첫번째 열일곱’에 천소망 역으로 출연한다. 천소망은 극중 뷰티 인플루언서로 눈치가 빠르고 당찬 성격을 지닌 캐릭터다.

‘첫번째 열일곱’은 고등학교 커버송 동아리 친구들이 서로를 만나면서 꿈을 찾게 되는 성장 과정을 그린 청정무해 노MSG 순수 하이틴 드라마로, 작곡가의 꿈을 품은 온유(최지수 분)가 미션스쿨로 전학을 오게 되고 그곳에서 소망을 비롯해 하은, 이삭, 예찬 등의 친구들을 만나며 소중함을 느끼고 함께 성장하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걸그룹 체리블렛의 멤버로서 그동안 무대 위 다양한 매력을 선보였던 채린은 웹드라마 ‘연애혁명’에서 남유리 역을 맡아 짧은 등장에도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 호평 받았고, 웹드라마 ‘유튜버 클라쓰’에서는 밝고 당찬 성격이지만 내면에는 아픔도 가지고 있는 주인공 유하올 역을 맡아 내면연기를 자연스럽게 소화하며 연기자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줬다.

한편 ‘첫번째 열일곱’은 7월7일 수요일 저녁 7시 공식 유튜브 및 페이스북 채널에서 처음 공개될 예정이며 매주 수요일과 토요일 저녁 7시에 매 시리즈가 순차적으로 방영된다.


hmh1@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