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2년째 솔로' 서인영 "혼전 동거 동의…결혼 전 2년은 연애해봐야"

'연애도사' 15일 방송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1-06-16 08:50 송고 | 2021-06-16 10:15 최종수정
SBS Plus '연애도사' © 뉴스1

'연애도사' 서인영이 2년째 연애를 하지 못하고 있다는 고민을 고백했다.

지난 15일 오후 방송된 SBS Plus 예능 프로그램 '연애도사'에는 서인영이 출연해 연애도사들에게 연애 컨설팅을 받았다.

이날 서인영은 등장부터 청순한 미모를 과시해 MC들을 놀라게 했다. 이에 서인영은 "중력의 영향으로 조금 처져서 그런 것 같다"라며 "그러나 입 열면 예전과 똑같다"라고 센스 넘치는 답변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본격적으로 서인영은 자신의 연애 고민을 토로했다. 많은 남자친구를 만나지는 않았지만 5년씩 연애를 이어가는 등 항상 연애 성수기였다는 서인영은 약 2년째 솔로생활을 지내고 있다며 "지금 연애 비수기다, 지금은 관심도 잘 가지 않고, 어쩌다 여기까지 왔는지 모르겠다"라고 답답한 마음을 전했다.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서인영은 연애 카운슬링(상담)을 받기 시작했다. 바로 진행된 타로점에서 서인영은 '향후 3개월 동안 연애운이 따를 수 있지만 더 노력이 필요하다'라는 결과를 얻었다. 이어 타로도사는 "2년 안에 결혼을 하지 않으면 남은 2년이란 시간이 힐링(치유)이 될 수 있다"라며 "반면 2년 안에 결혼을 하게 된다면 마음에 드는 상대와 결혼할 가능성이 적다"고 말해 서인영을 더욱 고민에 빠지게 만들었다.

결과를 본 서인영은 "사실 모든 남자친구와 헤어진 이유가 결혼 이야기를 꺼내서"라고 감춰왔던 이야기를 꺼냈다. 서인영은 "확신이 들기 전까지 결혼할 생각은 아직 없다"라며 "적어도 2년은 연애를 해봐야 하지 않나, 그래서 저는 혼전 동거도 동의한다"라고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