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진구 "여전히 예쁘고 착한 송혜교…한지민과는 격정멜로 하고파"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6일 오전 방송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1-05-06 12:02 송고 | 2021-05-06 17:42 최종수정
SBS 라디오 유튜브 캡처 © 뉴스1

배우 진구가 같은 작품에서 호흡을 맞췄던 배우 송혜교와 한지민을 언급했다.

진구는 6일 오전 전파를 탄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진구는 자신의 데뷔작 SBS 드라마 '올인'을 언급했다. '올인'은 2003년 방송된 드라마로, 당시 진구는 이병헌의 아역으로 출연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진구는 "이병헌 선배 아역으로 출연했다"며 "(이병헌과) 이미지가 비슷했고 제가 그때 오디션 현장에서 좀 많이 건방졌었나 보더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그때만해도 감독님들이 투박하게 말씀하시고, 거칠게 행동하셨었는데 제가 그것에 대해 좋지 않은 시선을 보였던 것 같다"면서도 "그런데 오히려 (그런 모습이) 반항기 가득한 청소년 역할에 잘 묻어났던 것 같더라"고 회상했다.

또 진구는 '올인'에 출연했던 송혜교와 KBS 2TV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만나게 된 것에 대해 "(오랜만에 만난 송혜교는) 여전히 예쁘고 여전히 성실하고 여전히 착했다"며 "너무 예쁘시다"고 극찬했다.

진구는 '올인'에서 상대 아역배우였던 한지민과 관련한 질문을 받았다. 그는 "한지민과 다시 작품을 해본다면 어떤 작품에서 만나고 싶나"라는 물음에 "질문 받고 생각해봤다"며 "격정 멜로(애정극)를 해보고 싶기도 하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