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소집해제' 이종석, '빅마우스'로 안방 복귀할까 "검토 중"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1-04-21 16:28 송고
배우 이종석/뉴스1 © News1 DB
배우 이종석이 드라마 '빅 마우스'로 안방에 복귀할 지 관심을 모은다. 

이종석 측 관계자는 21일 뉴스1에 "'빅 마우스'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빅 마우스'는 떠벌이라 불리는 승률 10% 삼류 변호사가 우연히 맡 게 된 살인사건과 그 숨겨진 진실을 알고 해괴한 일들이 벌어지며 생기는 일을 그리는 드라마로, 이종석은 극 중 변호사 역을 제안받았다. 

한편 이종석은 지난 1월 소집해제 후 박훈정 감독의 신작 '마녀2'와 영화 '데시벨' 출연 소식을 전한 바 있다. 안방 복귀작으로 언급된 작품은 '빅 마우스'로, 그가 드라마 복귀작에서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된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