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광주ㆍ전남

광주시, 인공지능 창업·스타트업 성장 지원…84억원 투입

AI창업 경진대회, 제품·서비스 제작, 규제 해소 컨설팅 등

(광주=뉴스1) 박준배 기자 | 2021-03-21 17:03 송고
광주시청 모습. 뉴스1DB

광주시와 인공지능산업융합사업단은 2021년도 인공지능 특화 창업과 기업 성장 지원사업을 확정하고 본격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이 사업은 광주시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인공지능산업융합사업단이 추진하는 '인공지능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조성사업'의 하나다.

2024년까지 545억원을 투입해 인공지능 제품과 서비스 창출이 가능한 인공지능 스타트업을 육성한다.

올해는 84억원의 예산을 들여 인공지능 관련 예비 창업자와 스타트업에 대한 창업·기업 성장 지원 프로그램을 고도화하고 다양화해 지원한다.

지난해 코로나19로 추진하지 못한 글로벌 인공지능(AI)제품 고도화 지원 등 사업을 추진해 인공지능 스타트업의 성장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주요 추진 사업으로는 인공지능 관련 창업 아이디어를 가진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한 인공지능(AI)창업 경진대회, 인공지능 스타트업과 예비창업자를 위한 AI(시)제품·서비스 제작지원 사업, 인공지능 기술과 제품의 사업화 과정에서 발생하는 법률적 애로사항 해소를 위한 규제 해소 컨설팅 사업 등이다.

창업기업의 가장 큰 애로사항인 자금조달 해소를 위해 인공지능 기업 대상 컨설팅과 모의IR 프로그램 운영으로 기업의 역량을 강화한다.

투자유치 설명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해 다양한 투자사와의 매칭을 지원한다.

이 밖에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를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하반기에는 글로벌 AI컨퍼런스를 개최해 시민들과 기업이 최신 인공지능 트렌드를 공유하고 지역기업의 다양한 인공지능 제품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손경종 시 인공지능산업국장은 "좋은 기술과 아이디어를 가진 젊은이들이 배낭 하나 메고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에 와서 제품과 서비스를 사업화하고 성공할 수 있는 인공지능 생태계가 조성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nofatejb@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