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에이프릴 이나은 측 "'고영욱에 당하고 싶어?' 발언은 합성…법적 강경 대응"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21-03-02 08:51 송고 | 2021-03-02 09:05 최종수정
걸그룹 에이프릴 이나은© News1

그룹 에이프릴의 이나은이 과거 고영욱을 언급하며 성희롱적 발언을 했다는 주장이 논란인 가운데, 소속사 측이 "고영욱 발언 화면은 합성"이라고 밝혔다.

이나은의 소속사 DSP 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2일 뉴스1에 "고영욱 발언이 적힌 화면은 합성된 것"이라며 "이에 대한 강경한 법적 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나은이 과거 했던 발언이라며 '너도 고영욱한테 XXX 당하고 싶어?'라는 글이 적힌 채 떠돌았다. 고영욱은 미성년자에 대한 성폭력 혐의로 실형 및 전자발찌 선고를 받고 만기 출소한 바 있다.

한편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전 에이프릴 멤버 이현주의 동생이 남긴 글이 논란이 됐다. 이현주의 동생 A씨는 이현주가 팀 내에서 왕따를 당해 탈퇴하게 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DSP 엔터테인먼트 측은 "이현주가 본인의 체력적, 정신적 문제로 팀 활동에 성실히 참여하지 못하는 등 어려움을 겪었으며 이로 인해 유발된 갈등들로 다른 멤버들 또한 유무형의 피해를 겪었다"는 입장을 밝혔다.


hmh1@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