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스포츠 > 해외축구

맨유, 홈에서 최하위 셰필드에 1-2 패… EPL 선두 탈환 실패

13연승도 마감

(서울=뉴스1) 임성일 기자 | 2021-01-28 08:33 송고
맨유가 최하위 셰필드유나이티드에 패해 EPL 선두 탈환에 실패했다. © AFP=뉴스1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이하 EPL) 선두 탈환에 실패했다. 홈에서 리그 최하위에게 패하면서 무패 행진도 제동이 걸렸다. 

맨유는 2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20-2021시즌 EPL 20라운드 셰필드유나이티드와의 홈 경기에서 1-2로 졌다.

맨유는 최근 리그 13경기에서 10승3무 가파른 상승세를 달리고 있었는데, 안방에서 열린 리그 꼴찌와의 경기에서 덜미를 잡혔다.

12승4무4패 승점 40점에서 제자리걸음한 맨유는 전날 WBA를 대파하며 승점 41점(12승5무2패)이 된 선두 맨시티에 이어 2위에 머물렀다. 맨시티보다 1경기를 더 치른 것이라 셰필드전 결과가 더 아쉽다.

맨유와의 경기 전까지 시즌 1승에 머물던 '강등 0순위' 셰필드는 올드 트래포드에서 승점 3점을 건지면서 2승2무16패 승점 8점이 됐다. 19위 웨스트브로미치알비온(승점 11)과는 3점차다.

경기 초반부터 이변의 조짐이 보였다. 생각보다 강하게 맨유를 공략하던 셰필드는 전반 23분 코너킥 상황에서 브라이언이 헤딩으로 선제골을 뽑아냈다.

실점 후 공세를 높이고도 결실을 맺지 못하던 맨유는 후반 19분에서야 동점골을 터뜨렸다. 맨유 역시 코너킥 상황에서 매과이어의 헤딩으로 균형을 다시 맞췄다.

하지만 마지막에 웃은 팀은 셰필드였다. 셰필드는 운이 다소 따랐고, 맨유는 불운했다.

후반 29분 오른쪽 측면에서 박스 안으로 낮은 크로스가 투입됐고 올리버 버크가 때린 오른발 슈팅이 수비 맞고 굴절, 맨유 골문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결국 이 득점이 결승골이 되면서 2-1로 경기가 마무리, 두 팀의 희비가 엇갈렸다.


lastuncle@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