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스포츠 > 야구

롯데 외야수 민병헌, 22일 뇌동맥류 이상으로 수술대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2021-01-18 09:10 송고
롯데 자이언츠 민병헌 . 2020.5.29/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는 외야수 민병헌(34)이 뇌동맥류 수술을 받는다고 18일 밝혔다.

민병헌은 지난 2019년 뇌동맥류를 발견한 뒤 서울대병원에서의 정기 검진을 통해 경과를 지속적으로 추적 관찰해왔다.

구단에 따르면 민병헌은 최근 검진 결과 수술이 필요하다는 병원 측의 소견에 따라 오는 22일 서울대병원에서 뇌동맥류 수술을 받기로 결정했다.

민병헌은 2018시즌을 앞두고 FA자격을 얻어 4년 80억원에 두산서 롯데로 유니폼을 갈아입었다.

민병헌은 2018년 타율 0.318 141안타 17홈런 66타점으로 제 몫을 했지만 2019년에는 타율 0.304(369타수 112안타) 9홈런 43타점의 성적을 냈고 지난해에는 타율 0.233 72안타 2홈런 23타점으로 부진했다.

올해가 롯데와의 FA 4년 계약 마지막 시즌이다.


alexei@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