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경기

분당 다세대주택서 40대 남녀 흉기에 찔려 숨져

경찰 "지인관계 다툼 사건으로 추정"

(성남=뉴스1) 유재규 기자 | 2021-01-11 11:58 송고 | 2021-01-11 14:30 최종수정
© 뉴스1

11일 오전 2시40분께 경기 성남시 분당구 분당동의 한 다세대주택 복도에서 흉기에 찔린채 발견된 40대 남녀가 병원에서 치료 중 모두 숨졌다.

경기 분당경찰서에 따르면 사건발생 당시, 다세대주택 공용복도에서 A씨(41)와 B씨(41· 여)가 각각 흉기에 찔려 쓰러져 있었다.

현장에는 범행에 사용된 것으로 보이는 흉기가 발견됐다.

두 사람은 목격자의 신고를 받은 119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도중 숨졌다.

경찰은 이들이 서로 알고 지낸 사이로 다투다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자세한 내용은 유가족들을 고려해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koo@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