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신동근 "안철수, 보수의 길로…머지않아 태극기 집회서 볼 듯"

(서울=뉴스1) 이우연 기자 | 2021-01-11 10:30 송고 | 2021-01-11 11:13 최종수정
신동근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 News1 박세연 기자

신동근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서울시장에 출마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를 둘러싼 야권 단일화 논의에 대해 11일 "혁신의 가면을 벗고 보수의 길에 접어든 지 오래된 일"이라고 비판했다.

신 최고위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안 대표 측은 합당과 관련해 혁신의 뜻에 맞는 제안이 있다면 공론을 모아보겠다고 말했다고 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안 대표가 국민의힘에 있다 해도 하나도 이상하지 않을 일"이라며 "지금 안철수는 재벌 대기업의 지배력 남용을 들며 삼성 동물원을 질타했던 그 안철수가 아니라 삼성동물원의 사육사"라고 맹공했다. 

이어 "정부 여당을 향해 분노의 도끼질을 하겠다고 선언하는데 중도혁신의 도리깨질 흉내도 제대로 못 냈던 사람이 나서니 위태롭다"고 비판했다.

안 대표가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를 만난 것에 대해서는 "극우 인사를 만나 전의를 다지는 모습 보니 태극기 집회에서 안철수 대표를 볼 날이 머지않음을 느낀다"며 "안철수에게 가장 필요한 말은 테스형의 너 자신을 알라는 말"이라고 덧붙였다.


serendipity@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