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금융/증권 > 금융일반

뱅크샐러드, 자영업자 매출 관리 돕는 '사업자 서비스'

(서울=뉴스1) 김도엽 기자 | 2021-01-07 11:15 송고
© 뉴스1

뱅크샐러드는 개인사업자의 흩어진 금융 정보를 한번에 관리할 수 있는 '사업자 서비스'에 나선다고 7일 밝혔다. 기존의 개인에서 개인사업자로 대상을 확대한 것이다.

개인 사업장을 운영하는 사업자는 △사업자 번호 △사업장명 △카드 매출 입금 계좌 등을 입력하면 당일 발생한 카드 매출 및 입금 예정 금액을 볼 수 있다. 주간 변화도 그래프로 제공돼 전주 대비 매출 변화도 확인할 수 있으며, 최근 2년간의 월별 매출도 한번에 볼 수 있다.

특히 임대료, 인건비, 공과금 등 고정 지출과 매장 수리 등의 변동 지출을 입력하면 매출과 합산해 예상 순이익을 계산해서 알려줘 '매월 정산'도 편리하다.

김태훈 뱅크샐러드 대표는 "단순히 매출을 보여주고 그래프를 제공하는 것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뱅크샐러드의 강점인 데이터 기반 맞춤 솔루션을 통해 사업자에게 필요한 혜택을 창출하는 데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사업자 서비스는 뱅크샐러드 애플리케이션에 접속해서 '사업자' 탭으로 이동해 이용할 수 있으며 원치 않을 경우 숨기기 기능을 활용하면 된다.


dyeop@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