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박봄, 70㎏→59㎏ 폭풍 감량 "대종상 시상식 때 모습 보고 충격"

"ADD 치료약도 많이 줄이고 건강해져"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21-01-04 09:17 송고
박봄/쥬비스제공© 뉴스1
걸그룹 2NE1 출신 가수 박봄이 11㎏을 감량했다.

박봄은 4일 인스타그램에 지난해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에서 자신의 모습과 최근 사진을 공개하면서 11㎏이 빠졌다고 했다.

그는"작년 대종상 시상식때 제가 저랬네요.충격 받고 다이어트 해서 70㎏서 11㎏ 빼서 59㎏이에요! ADD 치료 받으려고 먹는 약 때문에 다이어트 진짜 힘들었는데 그래도 빼고 나니까 너무 좋네요. 살빼고 나서 약도 많이 줄이고 건강해 지고 있어요. 진짜 저 모습으로 다시 안 돌아 갈게요! 컴백도 많이 기대해주세요!"라고 했다.

과거 박봄은 주의를 집중 시키는 시간이 극히 짧고 금방 주위가 산만해지는 증상을 보이거나 충동성, 과잉행동 등을 일으키는 ADHD와 비슷한 증상을 보이는 ADD를 앓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ADD 치료를 위해 처방 받은 약을 복용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박봄은 감정의 기복이 심해 제대로 된 일상 생활이 어려울 정도였고 식욕 통제 또한 되지 않아 야식과 폭식을 하게 되면서 체중이 70㎏까지 증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 박봄의 다이어트 관리를 함께 진행한 다이어트 전문 기업의 담당 컨설턴트는 "박봄씨가 가장 관리가 어려운 케이스였다"며 "관리 중간에 감정 기복이 심해져 관리를 중단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했으며 식욕 통제가 되지 않아 식단 관리에도 어려움이 많았다"고 전하기도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포기하지 않고 노력을 계속해 온 결과 체중을 서서히 감량하며 복용하던 약도  많이 줄이게 된 박봄은 결국 11㎏을 감량하며 과거 건강했던 모습을 되찾으며 컴백을 준비하고 있다.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