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심진화♥' 김원효 "2세 계획 중…아이와 함께하는 아빠 되고파"

'강호동의 밥심' 21일 방송서 공개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20-12-22 08:37 송고 | 2020-12-22 09:03 최종수정
SBS Plus '강호동의 밥심'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개그맨 김원효가 안방극장에 웃음과 감동을 선물했다.

김원효는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SBS플러스 '강호동의 밥심'에 아내 심진화 및 개그맨 동료 허경환과 출연했다.

이날 김원효는 추억이 담긴 돼지국밥 먹방으로 시청자들의 군침을 자극하는가 하면 포장마차에 대한 소소한 추억 공유로 '대박포차'라는 연극을 만든 사연을 공개, 눈길을 끌었다.

"우리 부부가 김밥을 너무 좋아하는데 처음에는 (사업이 아닌) 식사를 하려고 김밥집에 갔다"며 김밥집 사업을 시작한 계기를 밝힌 김원효는 "나의 남다른 사업 사랑과 심진화의 김밥 사랑 그리고 열심히 홍보하고 노력해 성공하게 됐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특히 김원효는 "나는 나만의 왕을 하면 된다""며 "나만의 콘셉트를 찾는 게 (사업) 성공 비법이고 차별화된 아이디어로 승부해야 된다"며 자신만의 사업 비법을 대방출, 보는 재미까지 높였다.

다양한 토크는 기본, 아내를 향한 애정과 쉴 틈 없는 리액션을 이어간 김원효는 "2세 계획 중"이라며 "일을 줄이더라도 아이와 함께 있는 아빠가 되고 싶다"고 솔직한 바람을 전했다.

앞으로도 김원효는 활발하게 활동할 예정이다.'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