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아는형님' 동해 "희철이 형과 주먹다짐…화해 후 사진 촬영"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20-12-12 21:30 송고
'아는형님' 캡처 © 뉴스1

슈퍼주니어 동해가 김희철과 주먹다짐을 한 적이 있다고 말했다. 

슈퍼주니어는 12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 "희철이 형이랑 주먹다짐을 했다, 형이 먼저 '선빵'을 쳤다"고 말했다. 

이에 예성은 "내가 그때 동해한테 들은 것은 희철이가 때린 게 아니라 할퀴었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동해는 "예전에 희철이 형이 연기자 꿈을 가질 때여서 더 이상 슈퍼주니어 하는 게 미안하기도 하고 이런 마음으로 못하겠다고 표현했던 때였다, 나는 4집 앨범이 중요한데 같이 하자고 하다가, 형이 가출했다"며 "나갈 때 '이 문을 나가면 다시 들어올 생각하지 마라, 나가는 순간 우리 형이라고 생각 안 하겠다, 김희철이라고 하겠다'고 했다, 그런데 형이 나갔다, 너무 화가났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동해는 "희철이 형이 다시 들어와서 싸우게 됐다"며 "형이 쳤다, 발로 여기를 쳤다, 형이 나의 목을 잡아서 긁혔다"고 덧붙였다. 

김희철은 "내가 치고 동해가 발로 찼다, 그리고 내 턴이었다, 그런데 동해가 '난 진짜 우리 형 진짜 친형이라고 생각했는데'라고 하더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이후 두 사람은 함께 화해를 한 후 사진을 찍었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김희철은 "왜 다시 들어왔느냐"는 이수근의 질문에 "추웠다"고 답했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