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광주ㆍ전남

여수서 두살 남아 냉장고서 숨진 채 발견…출생신고도 없어(종합)

경찰, 엄마 구속…아동 학대 여부 등 조사

(여수=뉴스1) 지정운 기자 | 2020-11-30 15:48 송고 | 2020-11-30 16:00 최종수정
© News1 DB

전남 여수에서 2살 남자 아기가 냉장고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0일 여수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27일 여수시의 한 주택 냉장고에서 2살배기 남자 아이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아이의 어머니 A씨(42)를 아동학대 등의 혐의로 구속하고 아기의 시신을 부검해 사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A씨의 아들(7)과 딸(2)은 아동전문기관으로 격리해 보호하고 있다.

이번 사건은 지난 11일 A씨가 아이들을 제대로 돌보지 않는다는 신고를 받은 아동보호전문기관의 조사 과정에서 드러났다.

아동보호기관은 조사 과정에서 딸과 쌍둥이인 형제가 더 있다는 진술을 지난 27일 확보했고 같은 날 경찰과 함께 A씨의 집을 수색해 숨진 아기를 발견했다.

이 아이는 출생신고가 되지 않은 상태였으며, 2018년부터 냉장고에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를 상대로 아동 학대가 있었는지와 아기의 시신이 냉장고에 있게 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jwji@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