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전북

전주대 외국인 유학생들 “한우 정말 맛있어요”

(전주=뉴스1) 임충식 기자 | 2020-07-30 15:56 송고
전주대는 30일 외국인 유학생 30여명(7개국) 초청, ‘밥 한 끼로 전하는 사랑’ 행사를 개최했다.(전주대 제공) /© 뉴스1

“한우, 제가 먹어 본 한국 음식 중에 가장 맛있는 거 같아요.”

전북 전주대학교(총장 이호인)가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따뜻한 사랑을 전했다.

전주대는 30일 ‘밥 한 끼로 전하는 사랑’ 행사를 개최했다. 한우전문점 소야(대표 이철민) 후원으로 마련된 이날 행사에는 전주대에 재학 중인 30여명(7개국)의 유학생들이 참여했다.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방학 중임에도 고향을 가지 못하는 유학생들을 위로하고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키르기스스탄 유학생 부룰차(전기전자공학과) 학생은 “어렵고 외로운 시기에 힘들었지만 지역사회의 도움으로 힘듦을 이겨낼 수 있을 것 같다”라며 “한우가 맛있다는 것은 들어왔지만 지금까지 비싼 가격으로 먹어보지 못했는데 한국음식 중 으뜸인 것 같다”고 말했다.

류인평 전주대 국제교류원장은 “이번 행사가 유학생들에게 작은 위로가 됐으면 한다”면서 “앞으로도 지역사회와의 협력을 통해 우리 지역을 유학하기 좋은 도시로 만들고, 세계 속에 한국에 알리는 일을 계속 할 것”고 말했다.


94chung@news1.kr